[K-POP] Away : 이사 – Pretty Brown (프리티 브라운)

0
546

이사

비가 오는 토요일
문을 두드리는 그 소리
텅 빈 내 맘 속에 내렸어

비오는 이사라면
좋을 거라던 그 말
그래 오늘이 좋겠어

쓰지 않는 칫솔도
현관에 놓인 저 우산도
모두 박스 안에 담는데

생각보다 더
버릴게 너무 많은걸
그때 그때 좀 해둘껄

혹시라도 돌아올까
그래서 치우지도 못했나 봐
이젠 알아 헤어졌다는 걸

하나 둘 버려가는데
너와의 기억이 다 생각나
자꾸 가슴속이 먹먹해
아무 말 못하고
그냥 눈물만 흘러
어쩔 수가 없나 봐

거의 다 버려가는데
거짓말처럼 들리겠지만
네가 너무 보고 싶다
너 없는 공간 속에서
살아갈 수가 없어
오늘도 내일도 너 땜에 운다

이삿짐을 싣고서
비워내진 방안을 보니
정말 헤어진 게 실감이 나

너의 기억은
모두 담을 수 없어서
잠시 주위를 둘러본다

처음 손잡았던 그 길
살며시 안아주던 집 앞에도
네 흔적에 또 생각에 잠겨

하나 둘 버려가는데
너와의 기억이 다 생각나
자꾸 가슴속이 먹먹해
아무 말 못하고
그냥 눈물만 흘러
어쩔 수가 없나 봐

거의 다 버려가는데
거짓말처럼 들리겠지만
네가 너무 보고 싶다
너 없는 공간 속에서
살아갈 수가 없어
오늘도 내일도 기다려 제발

있잖아
요즘 네 소식에 하루를 살아
너도 내 맘 같을까

힘들면 내게 돌아와
괜찮아 내가 널 안아줄게
네가 너무 보고 싶다
우연이라도 마주친다면
바랄게 없어
오늘도 내일도
곁에만 있어줘 다시


최근 첫 정규앨범 [Episode 1]으로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표현한 프리티브라운의 새로운 싱글 ‘이사’ 는 멤버 구인회와 세븐틴, B2B등의 곡을 작업해 온 루프탑컴퍼니의 히트작곡가 민식이, 포맨 등을 작업해 온 최성권이 공동 작사, 작곡한 발라드 곡으로 서로의 추억이 가득했던 집을 이사하면서 느끼는 감정을 표현한 음악입니다.

잔잔하지만 슬프고 가슴을 울리는 가사와 멜로디가 이 차가운 겨울에 더 시리게 와닿네요.